광주시, 고병원성AI 및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방역 총력
상태바
광주시, 고병원성AI 및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방역 총력
  • 뉴스투데이24
  • 승인 2020.10.2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최근 충남 천안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AI가 발견되고 야생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속적으로 발병함에 따라 방역관리 강화 방안의 일환으로 차단 방역에 나선다.
 
시는 지난해 9월부터 거점 소독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축산차량 및 사람에 의한 유입을 원천 봉쇄하는 한편 인근지역으로 확산될 것을 대비해 시 및 축협 소독차량을 동원해 주요 도로 및 농장소독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또한, 지역 내 양돈 및 가금농가에 울타리 설치, 소독약 및 생석회, 멧돼지 기피제 등을 지속 공급하고 있으며 축사 내외 소독, 외부인 출입통제, 가금방사 사육 금지, 철새 도래지 방문 자제 등을 적극 지도·홍보하고 있다.
 
신동헌 시장은 “고병원성AI 및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을 막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축산농가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방역수칙 준수가 필수적”이라며 “농가에서는 외부인 출입을 철저히 관리하고 사육 축종을 매일 살펴 의심증상이 발생될 경우 즉시 관할 방역기관 및 신고 전용전화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