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융·복합 지원 사업 3년 연속 선정 ‘쾌거’
상태바
광주시, 융·복합 지원 사업 3년 연속 선정 ‘쾌거’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0.09.1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청
광주시청

 

광주시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사업’ 공모에 3년 연속 선정, 국비 22억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올렸다.
 
15일 시에 따르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사업은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에너지원을 융합해 주택 및 건물에 보급하는 사업으로 시는 이번 국비 공모사업 신청을 위해 지난 3월 자체 공고를 통해 컨소시엄을 구성했으며 한국에너지공단의 공개평가와 현장평가를 거쳐 사업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시비와 민간부담금을 포함한 총 사업비 45억원을 투자해 초월읍, 도척면 일원 주택 및 건물 총 316개소에 신재생에너지 설비 2천889kW를 설치할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에 대한 에너지복지 실현 및 신재생에너지 확대‧보급으로 인한 지속가능한 친환경 도시성장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도비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에너지 자립마을 기반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사업 중장기 계획 수립을 통해 국‧도비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는 등 민선7기 공약사항인 ‘광주시 에너지자립도 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