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전 시민 대상 자전거 단체보험 개시
상태바
하남시, 전 시민 대상 자전거 단체보험 개시
  • 뉴스투데이24
  • 승인 2020.03.2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지난 23일 0시부터 전 시민을 대상으로 자전거 단체보험이 개시된다고 24일 밝혔다.

하남시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시민이면 전국 어디서나 자전거로 인한 사고를 당할 경우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보장기간은 내년 3월 22일까지이다.

주요 보장내용으로는 ▲자전거 사고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시 최고 1,000만원 ▲4주 이상의 치료를 필요로 하는 상해를 입었을 경우 진단기간에 따라 15만원에서 최대 35만원 ▲4주 이상 진단을 받고 7일 이상 입원 시 추가 20만원을 지급한다.

이 밖에도 ▲자전거사고 벌금을 부담하는 경우 1사고 당 최대 2,000만원 ▲자전거사고로 변호사선임이 필요할 경우 선임비용 최대 200만원 ▲자전거 교통사고 처리지원금은 1인당 최대 3,000만원까지 보장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자전거 단체보험 가입은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혹시 일어날 수 있는 사고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사고 위험에 대한 걱정을 덜어 주어 자전거 타기의 참여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민들이 보다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