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삼 부의장, (가칭)하남시 환경영화제 추진 정담회 개최
상태바
강성삼 부의장, (가칭)하남시 환경영화제 추진 정담회 개최
  • 뉴스투데이24
  • 승인 2021.10.1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성삼 부의장(더불어민주당·가 선거구)은 8일 오후 2시 하남시의회 소회의실에서‘(가칭)하남시 환경(단편)영화제 추진 정담회’를 개최했다.
 
강 부의장에 따르면, 이번 정담회는 검단산, 한강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품은 청정한 하남시에 예술이 주는 감동을 전하기 단편영화제 추진하게 됐다.
 
이날 정담회에는 (사)하남예총 이연구 회장, 민예총 하남지부장 장윤영, LP스토리 김진철 홍보이사, 홍미라 기후위기 하남비상행동 상임대표, 배우 김아롱씨와 하남시청 이영수 문화체육과장, 김정아 문화예술팀장, 하남문화재단 서강석 대표이사, 오지훈 의원이 참석했다.
 
논의된 사항으로는 ▲영화제 주제 및 방향 ▲영화제 추진 시기 및 방식 ▲영화제 예산 마련 및 시민참여 등으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고 내실 있는 환경영화제 추진을 위해 심도 있는 논의가 이어졌다.
 
강성삼 부의장은“탄소중립과 기후변화는 현재 최대의 이슈”라며,“단편 영화제를 통해 환경파괴에 대한 경각심과 청정하남의 이미지를 널리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코로나19로 인해 예술인분들의 활동이 침체되어 있는 것이 현실”이라며,“예술인분들이 다시 일어날 수 있는 무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1차 정담회는 환경 영화제 추진에 대한 큰 틀에서 논의했으며, 오는 22일 2차 정담회를 개최하여 세부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