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감일동, 폐건전지 수거로 ‘1석 3조’ 효과
상태바
하남시 감일동, 폐건전지 수거로 ‘1석 3조’ 효과
  • 뉴스투데이24
  • 승인 2021.09.06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 감일동 통장단협의회(회장 구교영)는 폐건건지를 종량제봉투로 교환해주는 ‘폐가 되지 않는 건전지 주머니’ 행사를 3일 감일스윗시티 10단지에서 추진했다고 6일 밝혔다.
 
협의회에 따르면, 8월 교환행사 시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호응에 따라 시범사업 확대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에 기존 감일스윗시티 10단지에 힐스테이트 포웰시티 단지를 포함해 사업을 확대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3일 행사장을 방문해 협의회 회원과 동 직원들을 격려하고, 참여 시민들을 만나 폐건전지와 종량제 봉투를 직접 교환해줬다.
 
이번 교환행사에는 주민 120여명이 참가하고 100㎏의 폐건전지를 수거하는 성과를 올렸다.
 
김상호 시장은 “폐건전지는 그냥 버리면 지구를 아프게 하지만 회수하면 환경을 지키고, 자원을 재활용하며, 아이들을 위한 환경 교육도 가능한 1석 3조의 효과가 있다”며 “하남시는 이렇게 평범하지만 중요한 일들을 곳곳에서 실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남시에는 기후위기 하남비상행동 100여 개 단체가 환경운동에 앞장서고, 각 동별 탄소중립실천협의회도 함께하고 있다”며 “오늘 감일동 주민들이 함께한 폐건전지 교환 사업이 좋은 정책 모델이 되길 기대하며 하남시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격려했다.
 
구교영 감일동 통장단협의회장은 “폐건전지 교환사업은 생활 속에서 손쉽게 실천 가능한 탄소중립 운동”이라며 “주민들의 작은 실천이 모여 환경을 보호할 수 있기에 더 많은 주민들이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폐건전지 수거는 매월 첫째 주 금요일 오후 4~5시 감일스윗시티 10단지 정문 앞에서 진행된다. 당일 일정을 놓친 경우 감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참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