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상산곡·광암 환경영향평가 설명회 개최
상태바
국토부, 상산곡·광암 환경영향평가 설명회 개최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1.04.06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암동 27일, 상산곡동 28일...유튜브 생중계
광암동은 산업시설, 상산곡동은 물류시설 집중 배치
광암동 공공주택지구
광암동 공공주택지구

 

국토부가 하남 상산곡동과 광암동 공공주택지구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을 공람하고 광암동은 27일, 상산곡동은 28일 각각 설명회를 개최한다.
 
6일 국토부는 상산곡동과 광암동 공공주택지구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설명회를 27일과 28일 오후2시에 LH공사 하남사업본부 홍보관에서 개최한다. 단 코로나19로 인해 유튜브 채널(하남광암지구 전략환경영향평가)로 중계한다.
 
공람 또한 하남시 도시전략과, 초이동·감북동·춘궁동·천현동에서 초안을 열람할 수 있다.
 
상산곡동 공공주택지구
상산곡동 공공주택지구

 

국토부는 지난 3월 하남교산지구 기업이전대책 부지인 '하남광암 공공주택지구 전략환경영향평가'를 발표한 바 있다.
 
지난 3월 발표한 광암동 토지이용계획 구상(안) 1안에는 산업시설 122,000㎡, 물류시설 25,000㎡, 지원시설 13,000㎡, 공원 녹지 53,000㎡ 기타 53,000㎡ 등 총 283,000㎡로 산업시설이 43.2%를 차지했다.
 
상산곡동 1안에는 산업시설 17,000㎡, 물류시설 127,000㎡, 지원시설 6,000㎡, 공원녹지 22,700㎡, 기타 19.600㎡으로 물류시설 비중이 48.8%로 높게 배정돼 상산곡동은 물류시설이 다수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