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공공입찰 페이퍼컴퍼니 등 부실업체 사전단속
상태바
광주시, 공공입찰 페이퍼컴퍼니 등 부실업체 사전단속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1.02.25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청
광주시청

 

광주시는 공정하고 안전한 건설 산업 환경 구축을 위해 ‘공공입찰 불공정 거래업체 사전단속 제도’를 3월부터 시행한다.
 
공공입찰 불공정 거래업체 사전단속은 추정가격 5천만 원~2억 원 미만 공공건설 입찰에 낙찰된 관내 전문건설업체를 대상으로 입찰계약 전에 건설업 등록기준(자본금, 기술인력, 사무실) 적합 여부를 조사하는 것으로 조사결과 기준 미달일 경우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 조치하고 해당 계약을 취소해 페이퍼컴퍼니 등 부실업체를 사전에 단속할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불공정한 건설문화를 조장하는 페이퍼컴퍼니와 같은 부실업체를 사전에 단속해 공정한 건설 산업 질서 확립과 안전하고 건실한 건설문화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