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지원농악, 제13회 청소년민속예술제 우수상 수상
상태바
광지원농악, 제13회 청소년민속예술제 우수상 수상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0.10.27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3회 경기도 청소년민속예술제’에서 광지원농악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개최된 이번 대회는 그동안 활동했던 사진 및 영상을 편집해 제출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광주문화원(원장 이창희)은 ‘광지원농악, 지역문화의 역사를 잇다’라는 주제로 역대 광주중앙고 풍물반 학생들의 활동을 중심으로 광지원농악의 태동부터 발전까지 모든 전개과정을 인터뷰와 함께 영상물에 담아냈다.
 
민성기 광지원농악보존회장은 인터뷰를 통해 광지원농악의 전모를 밝히며, 지역문화를 학생들이 잘 알았으면 하는 바람으로 광지원농악을 복원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동안 꾸준한 전승교육을 통해 청소년들이 전통연희 명문대에 진학함으로써 도제 형식으로 더욱 체계적이고도 전문적으로 광지원농악을 전승할 수 있게 됐다.
 
이미 그 실력이 여러 차례 입증된 바 있는 광지원농악은 지역축제로의 가능성에 가산점을 주기로 한 주최 측의 취지대로 지역축제로의 확대 가능성을 제시했다고 할 수 있다.
 
광주중앙고 풍물반 출신으로 초대 시립광지원농악 단원이기도 했던 컬쳐임팩트의 남진우 대표가 실 경험을 통해 광지원농악의 우수성이 잘 드러날 수 있도록 영상제작을 진행했다.
 
이번 대회를 주관한 광주문화원은 광지원농악을 제대로 홍보할 수 있는 영상콘텐츠를 확보함으로써 아카이빙을 구축한 셈이다.
 
이 영상물은 광주문화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광지원농악이 지역축제로의 확대 가능성을 인정받은 만큼 더욱 활발히 연희되어 우리지역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뻗어나가길 기대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