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코로나19 확진자 반려동물 임시보호 운영
상태바
하남시, 코로나19 확진자 반려동물 임시보호 운영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0.09.16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
하남시

 

하남시는 코로나19 확진으로 입원치료를 할 경우 반려동물을 맡길 곳이 마땅치 않은 시민들을 위해 임시보호소를 지정해 반려견 ․ 반려묘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재유행으로 확진자가 증가함에 따라 반려동물을 키우는 1인 가구원이 확진되어 입원할 경우 환자가 치료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실시한다.
 
대상은 반려견 ․ 반려묘를 돌볼 수 있는 가구원이 없는 확진자 중 임시보호를 희망하는 시민이며, 보호비용은 1일 기준 3만5000원으로 입소기간 중 질병 발생에 따른 치료비용은 추후 가산될 수 있다.
 
운영절차는 코로나19 확진으로 시 보건소로부터 입원치료통지서를 받은 시민이 임시보호 신청서를 제출하면 시 도시농업과에서 반려견을 인수해 임시 보호소로 이송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에 확진된 시민들이 반려동물 돌봄 공백에 대한 우려 없이 치료에 전념할 수 있기 위해 임시보호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며, “반려동물이 안전한 곳에서 보호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