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현통합대책위, 감평추천동의서 제출
상태바
천현통합대책위, 감평추천동의서 제출
  • 윤제양 기자
  • 승인 2020.09.10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유자수 986명 중 567명 동의
하남교산지구 고향지킴이와 이해충돌 우려

 

지난 8월 24일 하남교산공공주택지구 주민대책위원회(천현지구 한만중위원장), 선린촌 주민대책위원장( 류인호위원장), 천현동·선린촌 통합대책위원회(심기섭위원장) 등 3개 대책위가 전격 통합을 이룬 ‘천현지구 통합대책위원회(이하 천현통합 대책위)’가 9일 감정평가사 추천 동의서를 제출했다.
 
천현통합 대책위에 따르면 경기주택도시공사에서 담당하고 있는 보상구역 필지수 2,070필지, 편입면적은 1,443천㎡의 소유자수 986명 중 과반수 인원을 넘는 567명의 감정평가사 추천동의서를 9일 경기주택도시공사 보상팀에 제출했다.
 
천현통합 대책위는 주민들의 정당한 보상과 권익보호를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는 다짐과 함께 추가로 동의서를 더 확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하남교산지구 고향지킴이 주민대책위도 지난 8월 28일 509명의 감정평가사추천동의서를 제출한 바 있어 이해충돌의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