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일반음식점 업소당 최대 200만원 지원
상태바
광주시, 일반음식점 업소당 최대 200만원 지원
  • 뉴스투데이24
  • 승인 2020.05.25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관내 식품접객업소의 위생수준 향상과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을 위한 일반음식점 시설개선 자금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일반음식점 12개소 내외로 이달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신청자를 모집한다. 단, 영업신고 후 2년이 경과하지 않은 업소와 지방세 등 세금을 체납 중인 영업자는 신청이 제한된다.

지원 범위는 손님이 조리장의 내부를 볼 수 있는 구조의 개·보수, 조리장 바닥· 벽·천장·출입문 등 개·보수, 주방 위생관리에 필요한 설비(공조기, 환기시설, 에어커튼, 방충·방서설비 등) 설치비용, 업소 내 기타 노후된 위생시설 개·보수비용 등이며 지원 금액은 시에서 비용의 80%(최대 200만원)를 지원한다.

지원을 신청하고자 하는 영업자는 광주시청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해 해당사업에 대한 안내문을 확인하고, 식품위생과 공중위생팀(031-760-8437)에 지원가능 여부를 상담 후 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제출해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설개선 자금지원 사업이 코로나19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일반음식점 영업주들의 부담을 덜어주고 시설 개선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