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시승격 30주년 기념식 성황
상태바
하남시, 시승격 30주년 기념식 성황
  • 윤제양 기자
  • 승인 2019.09.27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해 주요 내빈과 시민 1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19년 하남시민의 날 기념행사’(이하 기념식)가 27일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하남시 각계각층 대표를 선정해 30돌과 함께 성장할 비전을 담은 소나무 30년생 기념식수 행사를 하남시청 미관광장에서 실시했다.

기념식수 행사는 김상호 하남시장, 이현재 국회의원, 방미숙 시의회의장 및 하남시민회 등 시민대표, 청소년의회, 기업인, 여성단체 등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남발전 주역과 미래의 주역인 학생 참여로 함께 빛날 100년을 기원했다.

오전 10시30분 시작된 시 승격 30주년 기념식은 기존에 시민의 날 체육대회나 이성산성문화축제와 분리해 별도로 하남시민의 날 기념행사로 진행됐다.

 


하남시민과 함께 만들어 온 지난 30년을 기념하고 빛나는 하남시를 만들어 가는 화합의 장으로 시민 중심의 행사·축제로 미래를 향해 힘차게 도약하는 27만 시민과 공직자 자긍심 고취를 위한 행사로 이어졌다.

특히, 이날 기념식은 유튜브 생중계로 하남수토리 (https://www.youtube.com/hanamstory)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로 시민들에게 전달되며 화제를 모았다.

기념식 오프닝 식전공연은 2018년 대통령 표창에 빛나는 하남시 장애인 합창단의 공연과 풍산고등학교 치어리딩, 경희태권의 태권무 공연으로 문을 열었다.

프롤로그 영상으로 대한뉘우스 컨셉의 시 승격 30년간 발전상을 조명하며, 앞으로 나아갈 하남비전에 대한 영상이 펼쳐졌다.

하남시민회 백남홍 회장의 시민헌장 낭독과 이재명 도지사 및 국제자매도시 축하 영상 메시지가 전달에 이어 하남시를 빛낸 시민 47명에 대한 시상식도 함께 이어졌다.

김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2020년 지하철 시대를 열고, 성공적인 신도시 개발과 기업유치를 통해 새로운 명품도시, 백년도시를 통해 경기도 중심도시로 우뚝 솟고 있습니다.”라며,“이 모든 것이 시민 여러분과 함께 이루어 낸 결과이고 또 함께 만들어가야 할 100년 빛나는 도시 하남은 우리 손으로 만들어 갈 미래입니다.”라고 전했다.

기념식 2부 행사로 피아노 연주(손수정,이경은)와 초대가수 크레이션의 공연으로 시 승격 30주년 기념식 막을 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