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도시공사 경영평가 '라등급'
상태바
하남도시공사 경영평가 '라등급'
  • 윤제양 기자
  • 승인 2019.07.09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나등급'에서 2단계 하락
사장 및 임원 연봉 동결

 

지난 7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2018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하남도시공사는 ‘라등급’을 받아 2단계 하락했다.

하남도시공사는 지난 2017년 경영평가에서 '나등급'을 받았다.

이에 따라 하남도시공사는 정부의 지방공사・공단 평가급 지급기준에 따라 사장 및 임원의 익년도 연봉이 동결된다. 또한 평가급의 경우 사장 및 임원 0%, 직원의 경우 30~50% 지급될 전망이다.

하남도시공사는 지난 행정사무감사에서 지난해 당기 순이익이 대폭 하락했음에도 불구하고 임직원 수당과 성과금은 제때 챙긴 것으로 나타나 ‘돈 잔치’ 지적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이영준 시의원은 2017년 하남도시공사의 매출액은 1,753억 원이었으나 2018년에는 325억원으로 대폭 떨어져 당기순이익이 크게 줄어든 점도 함께 지적했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하위평가를 받은 기관 중 경영진단 대상기관을 선정하고, 진단결과에 따라 사업규모 축소 및 조직개편, 법인청산 등 경영개선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